• UPDATE : 2020.5.29 금 15:00
기사 (전체 1,14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9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이 국회 전반기 원 구성을 앞두고 '원칙 카드'를 꺼내 들며 초반부터 무관용 전략을 펴고 있습니다. 법대로 하면 사실상 18개 상임위원장을 독식할 수 있다는 점을 거론하며 야당에 대한 압박 수위를 한층 높이는 형국입니다.2.
예천저널   2020-05-29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 윤호중 사무총장이 "상임위원장은 민주당이 전석을 갖고 책임있게 운영하는 것이 민주주의 원리에 맞다”고 주장했습니다. 미통당은 "여당 지도부에 재차 당부드린다"며 "싸움판에 소모 말고 협상하자"고 호소했습니다.2. 미통당이 문재인 대통령과
예천저널   2020-05-28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윤미향 당선인과 정의기억연대 의혹 사태에 신중 기조를 이어오던 민주당에서 윤 당선인을 향한 변화의 기류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민주당 지도부는 “윤 당선인이 소명하고 정확하게 책임지면 되는 것"이라는 입장을 보였습니다.2. 미통당 김종인 비대위원장
예천저널   2020-05-27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은 정의연과 윤미향 당선인에 대한 이용수 할머니의 2차 의혹 제기에 "사실 규명이 우선"이라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민주당은 "검찰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만큼 그 결과를 지켜보고 입장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2. 주호영 원내대표는
예천저널   2020-05-26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이 국회·권력기관·교육을 21대 국회 ‘3대 개혁과제’로 선정했습니다. 코로나 발 위기 대처가 시급한 만큼 필요 이상의 갈등을 일으킬 만한 민감한 이슈는 뒤로 미루겠다는 뜻으로 ‘언론 개혁’은 막판 조율 과정에서 빠졌습니다.2. 민주당 &#
예천저널   2020-05-25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이 '일하는 국회'를 기치로 21대 국회 개원 준비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미통당에 조속한 원구성 협상을 촉구하는 한편, 안으로는 이른바 '일하는 국회 추진단'을 구성해 '일하는 여당'
예천저널   2020-05-22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은 검찰의 강압 수사 의혹이 제기된 한명숙 전 총리 뇌물수수 사건에 대한 재조사를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한 전 총리는 2년간 옥고로 지금도 고통받는데, 넘어가면 안되고 그럴 수도 없다"고 말했습니다.2. 미통당이 한달째
예천저널   2020-05-21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2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21대 국회 개원을 앞둔 민주당 원내지도부가 당선인을 상대로 '희망 상임위원회' 신청을 접수한 결과 국토교통위 신청자가 49명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 반면에 국방위는 단 1명에 불과해 상임위 편식이 심각했습니다.2.
예천저널   2020-05-20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9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여야가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를 20일에 열고 코로나19 관련 법안과 n번방 후속 입법 등 각종 민생법안을 처리합니다. 막판까지 쟁점이던 과거사법의 배상 조항을 빼야 한다는 미통당의 요구를 민주당이 수용을 하면서입니다.2. 177석의 거대 여
예천저널   2020-05-19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의 통합론이 고개를 들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총선 과정에서 열린민주당을 향해 '민주당을 참칭하지 말라'며 매몰차게 선을 그었지만, 최근 통합의 필요성을 거론하는 목소리가 심심찮게 나오고 있습니다.2. 미통당과 미한
예천저널   2020-05-18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은 미한당이 독자 원내교섭단체를 결성한다면 “이는 표심을 왜곡하고 민의를 부정하는 행위”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두 당이 통합을 거부할 경우 민주당은 국회법 등 관련 절차와 규정에 따라 권한을 행사할 것”이라고 했습니다.2. 미통당이 주호영
예천저널   2020-05-15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21대 국회 문을 열 177석의 '거대여당'이 탄생했습니다. 민주당과 시민당은 합동회의를 열고 민주당이 시민당을 흡수하는 방식으로 합당하기로 의결했습니다. 지도부는 합당 전 이해찬 대표 체제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2. 정부의 긴급재
예천저널   2020-05-14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은 21대 국회 전반기 자당 몫 국회의장과 부의장을 오는 25일 경선을 통해 선출하기로 했습니다. 국회의장 후보로는 최다선인 6선의 박병석 의원과 5선의 김진표 의원의 양자 대결로 이뤄질 예정이라고 합니다.2. 미통당이 새 원내 지도부를 꾸
예천저널   2020-05-13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 정성호 의원이 유흥업소를 찾았다는 보도가 나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정 의원은 “들어가지도 않고 나왔다"고 해명했지만, 미통당은 "자신의 책임을 돌아보고 즉시 당선인 신분을 반납하라"고 요구했습니다.2. 미한당이 미통당과 합당
예천저널   2020-05-12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1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이 시민당과의 합당 방안이 당원 투표에서 압도적 찬성을 받아 합당이 기정 사실화됐습니다. 반면 미통당의 위성정당인 미한당에서는 민주, 시민, 미통, 미한 이렇게 4자 회담을 하자며 합당과는 거리가 먼 얘기를 했습니다.2. 주호영 의원이 미통
예천저널   2020-05-11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의 21대 국회 첫 원내사령탑 경선에서 김태년 의원이 승리하면서 민주당의 '친문색채'가 한층 강화됐습니다. 앞으로 이어질 국회의장 후보 경선과 당 대표를 선출하는 전당대회에서도 이런 흐름이 계속될지가 관심입니다.2. 심재철 원
예천저널   2020-05-08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과 시민당이 부동산실명제 위반, 명의신탁 의혹 등으로 제명 조치된 양정숙 당선인을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민주당은 “가슴이 찢어지나 공은 공, 사는 사”라며 “읍참마속의 심정으로 고발장을 제출한다”라고 말했습니다.2. 미통당이 북한군의 GP
예천저널   2020-05-07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5월 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 내부에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후임을 뽑는 내년 보궐선거에 차기 시장 후보를 내는 것을 두고 의견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박주민 최고위원은 "개인적인 입장은 후보를 내는 것이 좀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2. 미통당 지도부가
예천저널   2020-05-06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4월 29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미통당 전국위원회가 우여곡절 끝에 ‘김종인 비대위’ 안건을 통과시켰지만, 김종인 내정자 측이 거부했습니다. 김종인 내정자가 ‘김종인 비대위’를 거부하고 나선 배경은 4개월짜리 비대위 임기 때문인 것으로 보입니다.2. 더불어시민당이 부동산실명제 위
예천저널   2020-04-29
[브리핑 기사-제휴사] [뉴스 브리핑] 4월 2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이 내년 4월에 있을 보궐선거에서 부산시장 후보를 낼 것인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성추행 사건으로 사퇴함으로써 비워진 자리이기 때문에 민주당의 선택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것입니다.2. 인천 연수을에서 낙선한 민
예천저널   2020-04-2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293, 201호(구 남본리 166-8번지 2층)  |  대표전화 : 054-655-6565  |  팩스 : 054-655-4088
창간일 : 2014.07.21  |  등록번호 : 경북 아 00319  |  발행·편집인 : 김문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호  |  대표메일 : news@yc-j.kr
Copyright © 2020 예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