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9.24 토 09:23
> 뉴스 > 사회/문화
SEMI 곤충엑스포 2022 예천곤충축제 '성료'25만 관람객 곤충 세상 속 매력에 빠져
예천저널  |  news@yc-j.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8.1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SEMI 곤충엑스포 2022 예천곤충축제가 관람객 25만 명이 방문한 가운데 10일간의 뜨거운 열기를 뒤로하고 15일 막을 내렸다.

   

이날 폐막식에서는 SEMI 곤충엑스포 2022 예천곤충축제 추진 유공자에 대한 시상과 김학동 군수의 폐회사, 김형동 국회의원과 용문면 출신인 최춘식 국회의원(경기 포천시·가평군) 축사, 최병욱 군의장의 폐막선언, 축하공연과 불꽃놀이 등으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했다.

   

6년만에 개최한 이번 축제는 ‘살아있는 곤충 세상속으로!’를 주제로 예천읍 시가지와 곤충생태원 일원에서 열렸다.

   

곤충생태원에서는 사슴벌레와 나비 등 살아 있는 곤충 1만5천여 마리를 직접 보고 만질 수 있고 유리온실에서는 장수풍뎅이 등 딱정벌레목 곤충 등이 신비한 곤충세상을 연출했다.

   

또한 생태원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모노레일과 새롭게 선보이는 VR곤충어트랙션, 키네틱미디어아트 등 곤충생태 디지털 테마파크도 운영해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9일에는 곤충산업 발전을 위한 심포지엄과 곤충식품페스티벌을 개최해 13개 업체가 참여하는 등 식용곤충 연구개발 현황을 공유하고 식용곤충 수출 활용 전략 등을 구상했다.

   

예천읍 시가지에서는 미디어아트로 꾸며진 곤충주제관과 국내곤충 관련산업과 대표 기업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산업관, 평소에 접하지 못하는 파충류를 만져볼 수 있는 파충류관 등이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또한 프리마켓과 다양한 체험놀이를 할 수 있는 벅스난장, 그늘막을 활용한 시가지 야간경관은 관람객들은 물론 주민들에게도 색다른 경험을 제공했다.

   

한천체육공원에는 어린이가 있는 가족들이 즐길 수 있도록 어린이물놀이장, 해병대보트체험, 활쏘기 체험과 햇볕을 피할 수 있는 피크닉존, 푸드트럭을 설치해 휴식공간을 다양하게 마련했으며 메인무대에서는 마술쇼, 버스킹, 치맥페스티벌, 영화상영, 각종 공연 등이 매일 펼쳐졌다.

   

이와함께 이번 축제 대인 입장권 8천 원, 소인 입장권 5천 원에서 4천 원을 예천사랑쿠폰으로 되돌려 주고 영수증 경품 이벤트도 마련해 지역 내 소비를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성공적인 행사 뒤에 자원봉사자를 비롯한 관내·기관 단체에서 교통통제, 행사안내, 환경 정화 등 자원봉사 활동이 성공 축제의 밑거름이 됐다.

   

(재)예천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인 김학동 군수는 “코로나19와 폭염, 뜻하지 않은 우천 등 궂은 날씨에도 축제를 즐겨주신 군민들과 관광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추후 축제 평가 및 결과보고회를 통해 부족한 점을 보완하고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예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293, 201호(구 남본리 166-8번지 2층)  |  대표전화 : 054-655-6565  |  팩스 : 054-655-4088
창간일 : 2014.07.21  |  등록번호 : 경북 아 00319  |  발행·편집인 : 김문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호  |  대표메일 : news@yc-j.kr
Copyright © 2022 예천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