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23 화 15:20
> 뉴스 > 사회/문화
밤 하늘 아래 핀 연꽃 ‘2019 금당야행’ 성황관광객 등 500여명 밤하늘 아래 금당실마을 아름다움 만끽
예천저널  |  news@yc-j.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예천군이 주최한 문화재 야행프로그램 ‘2019 금당야행’이 지난 22일 용문면 금당실마을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밤 하늘 아래 핀 연꽃 – 금당실마을’의 주제로 열린 금당야행은 용문면의 단체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다수의 신도시 주민과 관광객까지 500여명이 참여해 밤하늘 아래 금당실마을의 아름다움을 함께 즐겼다.

   

이번 야행에서는 고택과 송림 등 많은 문화유산이 밀집한 금당실마을에서 수수부꾸미, 가마니떡, 식혜와 같은 전통음식 판매와 밀랍초만들기, 한지부채만들기, 연꽃등만들기, 활의 고장 예천을 느낄 수 있는 호버볼 활쏘기, 용문면의 제철 농특산물 판매의 장을 열어 다채로운 먹거리, 체험, 판매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용문면 사괴당고택에서는 조선일보 여행문화전문 박종인 기자의 ‘밤에 피는 연꽃, 시간 위를 거닐다’ 의 주제로 금당실마을의 역사뿐 아니라 예천의 역사(약포 정탁, 이순신 등)까지 아우르는 인문학 강연이 열려 참석자들에게 고택의 아름다움과 인문학의 가치를 느끼게 했다.

   

금당실마을의 돌담길과 금당실송림을 따라 조성된 연꽃등과 경관조명들은 밤하늘 아래 아름다운 야경을 연출하며 낮 시간대에 볼 수 없는 금당실마을의 아름다움을 선사해 참여자들에게 많은 호평을 이끌어냈다.

금당야행 2회 차는 7월 13일 오후 5시에 개최되고, 안동MBC와 함께하는 ‘야간 라디엔티어링’이 저녁6시부터 저녁8시까지 진행되며 안동MBC라디오(표준FM 91.3MHz)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3회 차는 8월 24일 오후5시에 개최되며 오후 6시부터 금당실마을 일원에서 경북도립국악단 공연이 진행된다. 아울러 야간 버스킹 공연을 통해 한여름 밤의 감성이 묻어나는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이색적인 내용으로 예천군을 대표하는 문화관광 콘텐츠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예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293, 201호(구 남본리 166-8번지 2층)  |  대표전화 : 054-655-6565  |  팩스 : 054-655-4088
창간일 : 2014.07.21  |  등록번호 : 경북 아 00319  |  발행·편집인 : 김문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호  |  대표메일 : news@yc-j.kr
Copyright © 2019 예천저널. All rights reserved.